개명나라
 
 
 
 
 
> 상담게시판 > 공지사항
 

제 목 법원 "북주민도 가족관계등록 가능" 첫 결정
글쓴이 관리자 2009-08-05 14:33:34     : 1374 
법원 "北 주민도 가족관계등록 가능 "첫 결정
"헌법상 대한민국 국민 " ..상속권은 어려울 듯
2005년도 호적제도가 폐지되면서 신설된 가족관계등록부는 가족관계와 혼인관계, 입양관계, 친양자입양관계 등을 증명하는 것으로, 법원이 북한 주민에 대해 가족관계등록을 창설할 권리를 인정한 것은 처음이다.
서울남부지법 윤준 수석부장판사는 북한에 거주하는 윤모씨등 4남매가 국내 한 변호사를 통해 낸 '가족관계등록창설 허가 신청"을 받아 들였다고 17일 밝혔다.
윤 판사는 "신청인들이 북한에 주소를 두었지만, 헌법상 대한민국 국민인데다 특별히 이들에게 가족관계등록을 배제할 만한 결격 요건이 없다"고 말했다.
윤씨 등은 북한 주민으로서는 처음으로 지난 2월 우리나라 법원에 고인이 된 아버지로부터 재산을 물려받은 새어머니 권모씨를 상대로 상속권을 요구하는 소송을 내 화제가 된 바 있다.
윤씨가 성속권이 진행 중인 상황에서 가족관계등록 창설을 신청한 것은 상속권을 인정받을 수 있는 법적토대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라고 윤씨 측 변호인은 설명했다.
윤씨측은 향후 남한의 주민등록번호를 받기 위한 소송도 낼계획이나 가족관계등록 창설이 상속권 소송에는 별 영향을 미치지 못할 전망이다.
윤 판사는 "윤씨 남매가 상속권을 인정받으려면 '친자관계확인소송'을 별도로 제기해야 하는 데 원적지도 없고 부모도 특정이 안되는 상황에서 가족관계등록을 소송에 이용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윤씨 4남매의 아버지는 한국전쟁 당시 북한에 2남3녀와 아내를 남기고 월남했으나 끝내 고향으로 돌아가지 못했고, 남한에서 따로 권씨와 결혼한 뒤 2남2녀를 낳아 함께 살다 1987년 사망했다.
이에 윤씨는 지난 2월 구호활동을 위해 북한을 오가는 민간단체회원을 통해 자필로 된 위임장을 남한 변호사에게 보내 권씨가 증여받은 100억원 상당의 재산 가운데 일부를 나눠달라는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냈다.
출처:연합뉴스(2009.7.17)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09-08-05 14:34:14 개명뉴스&스토리(으)로 부터 복사됨]
  목록  

  게시물 18건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개명신청 인기 男 이름 ‘민준’ 女 이름은… 관리자 11-09-14 3100
개명준비서류(성인) 관리자 09-12-21 4993
개명준비서류(미성년자) 관리자 09-12-21 4106
개명허가의 기준에 관한 대법원 결정 관리자 10-01-01 2858
파산 및 면책결정과 개명에 관한 대법원결… 관리자 10-01-01 2040
개명허가 후 절차 관리자 09-11-25 2912
12 개명신청 인기 男 이름 ‘민준’ 女 이름은… 관리자 11-09-14 1526
11 솔비 "권지안" 으로 개명 관리자 09-12-16 2661
10 재개명 관리자 09-09-12 2040
9 "이젠 유씨 아니라 류씨" 가장 많이 바꿨다 관리자 09-09-07 2127
8 김보연 "본명 김복순, 탁재훈 때문에 개명" 관리자 09-08-19 2066
7 자녀에게 좋다면…'성 바꾸기' 잇단 허용 관리자 09-08-12 2311
법원 "북주민도 가족관계등록 가능" 첫 결… 관리자 09-08-05 1375
5 개명허가 후 통신판매업자의 신고 관리자 09-08-04 2397
4 개명허가 후 법인변경등기 관리자 09-08-04 2090
 
  1   2